오랜만에 쓰는 가방이야기 에르메스 피코탄백 #백

요즘 내 관심을 마구 끄는 그런가방이 없어 가방에 대한 포스팅을 한지 꽤된거같다. 그러던 와중에 눈에띄던 에르메스의 피코탄백. 토고 가죽으로 되어있으며 편안한 무드가 특징인 이가방은 '수납' 이라는 본연의 역할을 충실이 수행하면서도 멋스러움도 잃지않는 그런 백일듯.
디자인의 특성때문에 캐쥬얼룩, 포멀룩에 모두 무리없이 잘 어울리지만 개인적으로 이 가방은 캐쥬얼룩에 더 멋스러운듯!




플레어 데님 원피스나 통넓은 팬츠와 매칭해도 참 이쁠거 같은 이 백은 고급스러우면서도 편안한 느낌이 돋보인다.



올블랙 의상에 에르메스의 상징이라고 할 수 있는 오렌지색 피코탄백을 들어 고급스러우면서도 지루하지 않게 연출한 코디.
자유스러운 룩에 피코탄백으로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청청 패션에도 참 잘어울리는 오렌지톤의 피코탄백. 수납공간이 넉넉해 아이와 동행할 때도 참 좋은 백인듯.


이런 색상의 피코탄백은 아무곳에나 매칭하기 쉽고 잘어울린다는 장점이있다.


강렬한 프린트의 원피스에도 굿매칭.


사랑스러운 강아지의 무늬와도 같은 색인 브라운톤의 피코탄백. 브라운색상은 언제나 옳지.



통계 위젯 (화이트)

204221
1243
25605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