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해버린 가정식 반상 맛집 찬장(풀무원에서 운영하는 한식) 먹방일기

풀무원이 론칭한 가정식 레스토랑으로 판교 알파돔씨티 라스트리트에 1호점을 냈다고. 별생각없이 저녁먹으러 라스트리트 갔다가 오늘저녁은 왠지 한식이 땡겨 웨이팅이 있었지만 좀 기다리고 먹기로했다.

들어가서 메뉴판을보고 알았음. 이곳이 풀무원이 만든 식당이라는걸.


인테리어는 대기업에서 운영하는 프랜차이즈 답게 아주 멋지게 꾸며져 있다. 단점이 있다면 긴테이블에 여러명이 앉는 구조라 손님이 많을때는 일행이 아닌사람들과 겸상(?)을 해야한다는 바로그것.


얼핏보면 헤어샵 같은 분위기가 나는 이곳이 바로 찬장.


일단 내가 시킨메뉴는 마늘떡갈비 구운채소 반상. 이름만 들어도 맛있는느낌. 육식주의자인 짝꿍은 역시 나의 예감대로 효소간장 삼겹살 조림반상을 시켰당.


일단 내가시킨 떡갈비 반상. 요즘 트렌드를 반영해 플레이팅이 아주 이뻤다. 만족스럽^^


떡갈비, 애호박, 단호박, 버섯, 마늘이 아주 먹음직스럽게 담겨있다. 떡갈비는 약간 자극적이고 짠맛은 있었지만 다른 야채와 밥과 함께 먹으니 밸런스가 잘맞는 느낌으로 마늘향도 적당한게 아주 괜찮았당. 다른 반찬들은 짜지않고 아주 맛있었음. 특히 저 냉국. 하나도 비리지 않고 완전 맛있었음!


다른 반찬들은 떡갈비 반상과 같고 이렇게 메인메뉴만 바껴서 나오는 시스템.


삼겹살 조림은 계란, 감자, 꽈리고추와 함께 서브된다. 짝꿍은 장조림이 어차피 반찬으로 나오는데 또 장조림맛이 난다고 중얼댔지만ㅋㅋ 난 맛있었음. 장조림의 그 양념맛과는 미세하게 뭔가 다르다. 연하고 깊은맛이 나는 삼겹살 조림.

메인메뉴가 저렇게 식지않게 서브돼서 좋았고 양도 적지도 많지도 않게 적당한것 같다. 한번씩 깔끔한 한식이 먹고싶을때 찾게될듯한 그런곳.


새로 연곳이니만큼 정보가 많지 않을거 같아 메뉴사진 올려드립니당.

덧글

  • anchor 2016/06/17 13:44 #

    안녕하세요, 이글루스입니다.

    회원님께서 소중하게 작성해주신 이 게시글이 6월 17일 줌(zum.com) 메인의 [이글루스] 영역에 게재 되었습니다.

    줌 메인 게재를 축하드리며, 6월 17일 줌에 게재된 회원님의 게시글을 확인해 보세요.

    그럼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라겠습니다.

    고맙습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통계 위젯 (화이트)

204221
1243
25605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