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셔니스타 고소영 그녀가 돌아왔다. 완벽한 아내 에서의 고소영 패션(벼룩알림) #패셔니스타

지금 벼룩시장 카테고리에서 고급스러운 테레반티네, 하쉬 제품 벼룩중입니다.

드라마 제목만큼이나 완벽한 패션으로 돌아온 고소영의 패션. 제작발표회에서 입은 원피스는 돌체앤가바나 스타일이다 했는데 역시 돌체앤가바나 제품이 맞았음. 고급스러운 패턴과 전체적으로 실루엣이 참 예쁜 원피스.


이번시즌 그야말로 핫한 자디올의 티셔츠와 이제 더이상은 나오지 않는 와펜디테일의 자켓. 그녀에게 너무너무 잘어울린다.. 딱저렇게 입어보고싶음.


미스터리, 스릴러의 느낌을 느낄 수 있는 묘한 느낌의 포스터. 역시 고소영이라는 생각이 들정도로 완벽한 패션을 선보였는데 상하의로 모두 탐나는 아이템들.


대체 소화 못하는 의상이 뭔가요.. 그래도 지금까지 드라마를 보면서 느낀생각은 고소영은 역시 화려하고 고급진 의상이 어울린다는것! 특히 세번째 의상은 희한하게도 미드 위기의 주부들을 떠올리게 한다.





극중에서 평범한 주부역할로 캐쥬얼한 옷들을 선보이는 그녀. 그런그녀가 상간녀를 만나러갈때 신경써서 코디한 의상은 바로 돌체앤가바나. 실크블라우스와 코트 매칭이 예술이다. 역시 자타공인 패셔니스타.


극중에서 조여정의 의상을 입게되는 장면이 나오는데 그때 선보였던 이 코디는 바로 지암바티스타발리. 쟈켓과 블라우스 모두 지암제품으로 매장에서 봤을땐 별로였는데 역시 고소영이 입으니까 예뻐줍니다..


과거회상을 할때 역시 가장 복고적인 느낌을 줄 수 있는 떡볶이 코트로 코디를.




럭키슈에뜨 코트를 수입 명품처럼 만들어 버리는 고소영의 포스!



통계 위젯 (화이트)

199221
1243
2560550